민혁이 잘 도착했습니다^^

조회 수 2436 추천 수 0 2011.08.19 22:23:26

민혁이 잘 도착했어요....

얼마나 재밌었는지  얼굴 보자마자 겨울 방학 때 또 간다고 ....

선생님들 모두 감사드려요...

 

그리고 전화음성 남견는데요 ..민혁이 하얀색 점퍼와 주황색 민소매티를

잃어버렸어요  ㅠㅠ;;꼬옥 찾아주세요....^^*

 

물꼬와의 인연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안녕히 주무세요


인영

2011.08.19 22:32:23
*.12.193.28

민혁이! 정말 너무 예뻤구, 잘 놀다가 가줘서 고마워!

다음에 꼭 보쟈!

_경이

2011.08.21 22:00:13
*.144.18.71

민혁이 우리모둠~ 짱귀엽고 말도 잘듣는 성숙한 아이! 나무젓가락으로 만든 투석기 안뿌러졌겠지?

소정

2011.08.21 22:31:26
*.141.45.41

민혁이 벌써부터 보고싶다! 다음에 와서도 함께 즐겁게 놀다가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39454
5662 어느 블로그에서 본 물꼬 이야기 [3] 졸업생 2009-04-11 20065
5661 우이도를 다녀와서 류옥하다 2012-10-09 13339
5660 물꼬를 찾아오시는 분들께(2003년판) [19] 물꼬 2003-09-22 9993
5659 어엇~? 이제 되는건가여? [2] 혜이니 2001-03-01 7037
5658 옥쌤~ 부산대 국어교육과 잘다녀갑니다. ^^ imagefile [1] 이승훈 2014-06-02 4734
5657 빛나는 가을, 그리고 혼례소식: 소정샘과 호성샘 물꼬 2012-09-21 4669
5656 2005년 5월 12일자 비빔툰 file [1] 벽돌아, 뭘 보니? 2005-05-12 2999
5655 145, 146, 147번째 계자 아이들과 샘들에게 [21] _경이 2011-08-19 2713
5654 물꼬 새 날적이입니다. image 신상범 2001-03-02 2589
5653 자유학교 물꼬 사랑 카페에도 다녀간 이야기를 담아주세요 류옥하다 2011-08-19 2575
5652 147계자 함께한 이들 애쓰셨습니다. [11] 희중 2011-08-21 2562
5651 밥알모임, 물꼬 아이들은 새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을 해주세요. [7] 관리자3 2005-01-05 2470
» 민혁이 잘 도착했습니다^^ [3] 미녁맘 2011-08-19 2436
5649 감사합니다! [7] 연규 2011-08-28 2432
5648 밥바라지 샘들께; 오늘 그대들을 생각합니다, 자주 그렇기도 하지만 물꼬 2012-11-13 2378
5647 잘 도착했습니다! [9] 인영 2011-08-20 2359
5646 감자심는 날짜와 모심기 날짜 큰뫼 2005-03-17 2327
5645 새해맞이 예(禮) 물꼬 2013-01-02 2290
5644 스무 살 의대생이 제안하는 의료정책 함께걷는강철 2017-08-23 2279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