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소식을 전합니다~

조회 수 349 추천 수 0 2018.02.05 00:11:18

옥샘~ 휘향입니다.

올라오는 글들만 보다가 오랜만에 글을 써보네요.

이번에 유치원 임용시험에 합격했습니다!

그리고 4일동안 연수를 다녀왔어요.

연수를 받는 동안 물꼬 생각이 많이 나더라고요.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설레는 마음과 걱정되는 마음이 한가득인데

어쩌면 물꼬에서처럼만 하면 잘할 수 있겠다 생각이 들었어요.

물꼬는 그런 힘이 있는 것 같아요.

열심히 교사생활하며 종종 소식 올리겠습니다. 

옥샘 함께 기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옥영경

2018.02.06 07:01:03
*.174.2.77

휘향샘, 진즉에 소식 듣고 통통 뛰었더라니까.

고맙고, 좋고!

온전한 기쁨이 그대를 얼마나 아끼는지를 다시 생각케 했더라는.

물꼬 계자 부설 유치원에서 보여주었던 역량 아니어도

휘향샘이 더없이 훌륭한 교사임을 두루 아는 바.

교사에게 가장 중요한 덕목이 따스함 아니겠는지.

만날 아이들에게 선물 같은 그대이리.

멀리 떠나 있는 스산한 마음에 따순 소식 거듭 고마우이.

휘령샘과 가족들에게도 두루 안부 전해주시기.

사랑하노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39603
5617 윤동현샘의 한약사 합격 소식을 뒤늦게 전합니다 [1] 물꼬 2018-02-21 406
5616 점점 봄이 오고 있는 지금!ㅎㅎ [1] 휘령 2018-02-20 356
5615 바르셀로나, 2018. 2. 7.물날. 맑음 / You'll never walk alone file 옥영경 2018-02-08 458
» 오랜만에 소식을 전합니다~ [1] 휘향 2018-02-05 349
5613 인사올립니다! [1] 도영 2018-01-26 402
5612 2018.1 7.해날. 비 갠 뒤 메시는 400번째 경기에 출전하고, 그날 나는 거기 있었는데 file 옥영경 2018-01-21 479
5611 옥샘 안녕하세요^^ [3] 교원대 소연 2017-11-27 699
5610 옥샘께 [1] 현택 2017-11-12 505
5609 옥쌤! [1] 김민혜 2017-11-12 498
5608 옥샘 오랜만입니다!! [1] 장화목 2017-11-08 441
5607 다녀오고도 벌써 두달만이예요ㅎㅎ imagefile [1] 휘령 2017-10-31 475
5606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1] 윤지 2017-10-31 472
5605 대해리의 가을 [1] 연규 2017-10-31 430
5604 오랜만입니다. [1] 기표 2017-10-31 451
5603 옥영경샘께 드리는 提言 [1] 교사 2017-10-25 513
5602 스무 살 의대생이 제안하는 의료정책 함께걷는강철 2017-08-23 2377
5601 [2017-07-30] 대전 mbc / 자유학교 물꼬 옥영경 교장 물꼬 2017-08-23 1356
5600 [피스캠프] 2017년 태국/유럽 여름방학 프로그램 종합안내 image 피스 2017-07-10 869
5599 잘 도착했습니다! [2] 김민혜 2017-06-27 735
5598 잘 도착했습니다~ [2] 휘향 2017-06-26 524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