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 1~25] 옥샘 소식 전해드립니다

조회 수 366 추천 수 0 2018.09.02 09:10:00


힘든 더위였는데 이제 폭우입니다. 무탈하신지요?


바르셀로나에 계신 옥샘으로부터 온 소식을 전합니다.

9월 25일까지 길 위에 계실 거라 연락이 쉽지 않다고 하셨습니다.

아주 바쁜 일이 아니라면 트레킹이 끝나는 9월 25일 이후 소식주시기 바랍니다.

만약 서둘러야 할 일일 경우 물꼬 메일(mulggo2004@hanmail.net)로 주시면

옥샘께 바로 전달해드리겠습니다.


한숨 돌려진 날씨처럼 모두의 마음도 그렇기를 바랍니다.

늘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후원] 논두렁에 콩 심는 사람들 관리자 2009-06-27 8772
공지 “자유학교 물꼬” ‘자유학기제 지원센터’ file 물꼬 2015-02-27 3289
공지 누리집에 글쓰기가 되지 않을 때 [1] 물꼬 2015-04-03 4738
공지 2016학년도 한해살이(2016.3~2017.2) file 물꼬 2016-02-20 4059
공지 [명상센터] “자기 돌봄” - 물꼬머물기(물꼬스테이) 물꼬 2017-03-28 2399
702 2019학년도 대입수능을 앞둔 이들에게 물꼬 2018-11-05 85
701 [~12.10] 아이의 학교 배치를 함께 고민합니다 물꼬 2018-10-24 137
700 추천서와 자기소개서 첨삭 물꼬 2018-10-09 217
» [9. 1~25] 옥샘 소식 전해드립니다 물꼬 2018-09-02 366
698 9월 '어른의 학교' 참가를 준비하시는 분들께 물꼬 2018-08-22 397
697 [8.17~19] 201808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7-25 460
696 2018학년도 여름계자, 겨울계자 관련 물꼬 2018-07-02 513
695 지지와 연대, 그리고 후원(논두렁) 고맙습니다 옥영경 2018-06-18 540
694 [7.20~22] 201807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6-11 376
693 중학교 입학 고민, 추풍령 중학교를 권합니다! [1] 물꼬 2018-06-01 398
692 [6.15~17] 201806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5-18 361
691 [5.28~20] 201805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5-01 437
690 [4.27 / 5.4] 누리집 일시 멈춤 안내 물꼬 2018-04-12 418
689 현재 바르셀로나에 계신 옥샘의 부탁을 전달합니다. 물꼬 2018-04-12 562
688 2018학년도(2018.3.1~2019.2.28)를 앞두고 물꼬 2017-12-30 937
687 [12.12] 부고(訃告): 장순이(2003-2017) 물꼬 2017-12-28 738
686 [~12.28] 근황 옥영경 2017-12-26 690
685 [11.28~12.4] 물꼬 stay 물꼬 2017-11-27 627
684 [11.20~12.3] 위탁교육 물꼬 2017-11-21 590
683 대해리행 바뀐 버스 시간표 물꼬 2017-11-21 470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