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2~24] 2월 어른의 학교

조회 수 433 추천 수 0 2019.01.18 13:02:33


2월 어른의 학교


깨닫기 전에는 나무를 하고 물을 길어라

깨닫고 나거든 나무를 하고 물을 길어라


2018학년도 마지막 일정으로 ‘2월 어른의 학교’를 엽니다.

두멧길도 거닐고 수행도 하고

글도 읽고 생각도 나누며 산마을에 안겨

찬찬히 마음 밭에 물을 주며 새 학년도를 시작하면 어떨까 싶습니다.

그리 꼭 무얼 하지 않고 그저 마음만 쉬었다 가도

참말 맘 흥건한 사흘이지 않을지요.

부디 우리가 맞는 봄이 우리 생의 봄날이기를 바랍니다.


○ 때: 2019년 2월 22일 쇠날 저녁 6시 ~ 24일 해날 낮 12시까지(2박3일)


○ 곳: 자유학교 물꼬 학교와 달골 명상정원 ‘아침뜨樂’


○ 뉘: 새끼일꾼(중2) 이상 관심 있는 누구나 열둘


○ 속: 1. 뭐 안하기 - 그저 있기

       2. 뭐 하기 - 걷고 쉬고 일하고 놀고 배우고 사랑하고 연대하기

                     [낭송, 수행(일과 명상), 실타래(집단상담)와 夜단법석(대동놀이)...]

                     * 2019학년도 물꼬 한해살이도 같이 논의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꾸릴 짐: 일하고 수행하기 편한 옷과 신발, 목장갑(작업장갑),

             낭송을 위한 책 구절이나 시 혹은 같이 나누고픈 이야기나 글,

             몇 사람이 나눠먹을 수 있는 반찬류를 비롯한 먹을거리

             (밑반찬에서부터 곡주든 생선이든 과일이든 주전부리거리든 무엇이나),

             그리고 산골 추위를 고려한 입성과 씻을 도구.

             * 숙소가 학교에서 1km 떨어져 있는 산기슭에 있습니다. 특히 신발이 편해야겠습니다.


○ 신청: 간단한 자기소개서와 함께 2월 20일 물날 자정까지 이메일 mulggo2004@hanmail.net 로.


○ 등록: 10만원(밤참을 더한 여덟 끼 식사와 이틀의 잠자리 포함), 논두렁·품앗이일꾼·새끼일꾼 8만원

          농협 319-01-248875 자유학교 물꼬


○ 교통편: 쇠날에는 영동역 길 건너에서 낮 4시 20분에 대해리행 버스,

            흙날에 오신다면 영동역발 대해리행 아침 11시,

            해날 나가는 시간은 대해리발 12시 30분입니다.

            그러므로 떠나는 기차는 여유 있게 영동역발 1시 30분 이후여야 될 겝니다.

            (들어오는 버스를 놓치는 경우; 면소재지 임산까지 버스로 와서 다음은 대해리 물꼬까지 택시 1만 2천원, 영동역-물꼬, 택시 3만 5천원)

            * 영동역에서 대해리까지는 버스로 1시간, 자가용으로 30분 걸립니다.


○ 그래도 궁금한 게 있으시면!: 역시 이메일이 편하겠습니다.(mulggo2004@hanmail.net)


* 들어오는 시간은 사정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마치는 시간은 일정에 따르셔야 합니다.

* 다음 일정은 2019학년도 한해살이를 통해 알려드리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후원] 논두렁에 콩 심는 사람들 관리자 2009-06-27 9779
공지 “자유학교 물꼬” ‘자유학기제 지원센터’ file 물꼬 2015-02-27 4237
공지 누리집에 글쓰기가 되지 않을 때 [1] 물꼬 2015-04-03 5753
공지 2019학년도 한해살이(2019. 3~2020. 2) file 물꼬 2019-03-09 372
707 2019학년도 물꼬 한해살이 밑그림 물꼬 2019-01-21 291
» [2.22~24] 2월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9-01-18 433
705 곶감을 냅니다 - 영동 민주지산 아래 상촌면 대해리(직거래) 물꼬 2019-01-14 287
704 [2019. 2.22~24] 2월 어른의 학교(새끼일꾼 포함) 예비안내 물꼬 2018-11-18 601
703 2019학년도 대입 수능을 끝낸 그대에게 물꼬 2018-11-18 366
702 2019학년도 대입수능을 앞둔 이들에게 물꼬 2018-11-05 402
701 [~12.10] 아이의 학교 배치를 함께 고민합니다 물꼬 2018-10-24 450
700 추천서와 자기소개서 첨삭 물꼬 2018-10-09 419
699 [9. 1~25] 옥샘 소식 전해드립니다 물꼬 2018-09-02 578
698 9월 '어른의 학교' 참가를 준비하시는 분들께 물꼬 2018-08-22 641
697 [8.17~19] 201808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7-25 587
696 2018학년도 여름계자, 겨울계자 관련 물꼬 2018-07-02 684
695 지지와 연대, 그리고 후원(논두렁) 고맙습니다 옥영경 2018-06-18 683
694 [7.20~22] 201807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6-11 510
693 중학교 입학 고민, 추풍령 중학교를 권합니다! [1] 물꼬 2018-06-01 747
692 [6.15~17] 201806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5-18 487
691 [5.28~20] 201805 어른의 학교 file 물꼬 2018-05-01 565
690 [4.27 / 5.4] 누리집 일시 멈춤 안내 물꼬 2018-04-12 535
689 현재 바르셀로나에 계신 옥샘의 부탁을 전달합니다. 물꼬 2018-04-12 736
688 2018학년도(2018.3.1~2019.2.28)를 앞두고 물꼬 2017-12-30 1020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