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읽는 아침] 셋 나눔의 희망

조회 수 413 추천 수 0 2019.03.13 10:03:19


셋 나눔의 희망


생명농사 지으시는 농부 김영원님은

콩을 심을 때

한 알은 하늘의 새를 위해

또 한 알은 땅속의 벌레들을 위해

나머지 한 알을 사람이 먹기 위해

심는다고 말씀하십니다


지금도 만주 들판에는 삼전(三田)이 전해오는데

일제 때 쫓겨 들어간 우리 조상님들이

눈보라 속에서 맨손으로 일궈낸 논을 3등분해

하나는 독립운동하는 데 바치는 군전(軍田)으로

또 하나를 아이들 학교 세우는 데 학전(學田)으로

나머지 하나는 굶주림을 이겨내는 생전(生田)으로

단호히 살아내신 터전이 바로 삼전인데


희망이 보이지 않는다는 오늘

내가 번 돈

나의 시간

나의 관심

나의 능력

어디에 나눠 쓰며 살고 있는가요


지금 나는 콩 세 알의 삶인가요

삼전이 뜨거움, 삼전의 푸르름,

셋 나눔의 희망을 살고 있는가요


(박노해, <사람만이 희망이다> 가운데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44952
공지 165 계자 사진 보는 법 관리자 2020-01-16 3986
5676 잘 도착했습니다! [4] 이세인_ 2019-07-04 617
5675 잘 도착했습니다. [4] 윤희중 2019-07-04 715
5674 잘다녀왔습니다 ~ [5] 이세인_ 2019-06-24 950
5673 안녕히 잘 도착했습니다. [3] 이건호 2019-06-23 1406
5672 잘 도착했습니다. [2] 윤희중 2019-06-23 1107
5671 잘 다녀왔습니다!^^ [3] 휘령 2019-06-23 2799
5670 잘 다녀왔습니다! [1] 류옥하다 2019-05-27 848
5669 잘 도착했습니다!ㅎㅎ [1] 휘령 2019-05-26 501
5668 [토론회] 디지털이 노동세계에 미치는 영향 (주한프랑스문화원) 물꼬 2019-05-17 1003
5667 [시 읽는 아침] 나도 어머니처럼 물꼬 2019-05-07 327
5666 [부음] 안혜경의 부친 안효탁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물꼬 2019-04-12 417
5665 의대생이 응급실을 가지 않는 사연 물꼬 2019-04-02 1937
5664 2019년 2월 어른의 학교 사진 류옥하다 2019-04-01 1278
5663 [체험기] 식당 아르바이트 두 달 물꼬 2019-03-14 1676
» [시 읽는 아침] 셋 나눔의 희망 물꼬 2019-03-13 413
5661 잘 도착했습니다~ [1] 윤지 2019-02-25 546
5660 잘도착했습니다. [1] 도영 2019-02-24 415
5659 잘 도착했습니다~ [1] 양현지 2019-02-24 703
5658 잘 도착했습니다^^ [1] 휘령 2019-02-24 475
5657 10대를 위한 책이지만 20대에게도, 그리고 부모님들께도 권한 책 옥영경 2019-02-05 1475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