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예년이라면 6월 초에 알릴 계자 일정인데, 늦은, 매우 늦은 알림입니다. 죄송합니다. 기다려주셔서 고맙습니다.

* 2. 여느 때와 달리 작은 규모입니다. 하지만 코로나19 방역수칙 아래 이곳에서 마련한 최대 규모이기도 하답니다.

* 3. 만나고 헤어지는 곳이 영동역에서 자유학교 물꼬 대문으로 바뀝니다. 계자 일정 동안 대문은 외부인이 드나들 수 없도록 닫힙니다.

* 4. 물꼬에서는 바깥사람이 있을 경우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킵니다: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세정제로 손 소독, 주먹 쥐고 살짜쿵 인사, 물리적 거리두기 대화

 

통신 20-07-12

 

2020학년도 여름 계절자유학교

- 하늘이 하늘 넓이를 다해 웃는 -

 

햇살이 쏟아지자 무거웠던 나리가 그예 입을 벌렸다

넘친 초록이 들을 바다로 만들자

하늘이 하늘 넓이를 다해 웃고

거기 우리도 목젖 보이도록 웃고 섰다지

 

: 백예순여섯 번째 계자 202089일 해날 ~ 814일 쇠날(56)

 

: 충청북도 영동군 상촌면 대해112 자유학교 물꼬

 

: 일곱 살부터 열네 살까지 아이들 스물(선착순)

(장애아동, 시설아동, 저소득층 실직가정아동을 포함)

그리고, 어른 열(중고생 자원봉사자인 새끼일꾼 포함) 남짓

 

* 장애아동: 지체장애와 시각장애(약시가능) 청각장애 건강장애 그리고 일부 발달지체를 제외한

정신지체, 정서행동장애, 자폐성장애, 의사소통장애, 학습장애

* 시설아동: 각 시설 당 2명씩만

* 저소득층, 실직가정아동 포함

 

: 자연에서 쉬고, 놀고, 일하고, 명상하고, 그리고 여러 가지 예술활동.

혼자서도, 끼리끼리도, 모두가 같이 하는 활동들도 있고,

때때로 뭐 좀 안하기!’


봇 짐 : 세면도구, 개인컵(혹은 물통), 필기구와 생각주머니(수첩),

여벌 옷, 수영복, 산에 들어갈 얇은 긴팔 옷과 신발,

벌레 물린 데 바르는 약, 그리고 함께 나눠 먹을 밑반찬 한 통.


□ 등록 : 41만원(논두렁 38만원), 농협 319-01-248875 자유학교 물꼬

(계자 시작일로부터 역으로 일주일 이내 취소하는 경우 70%환불.

등록비는 개인의 사정에 따라 달리 내실 수 있으므로 메일 바람)

 

신 청 : 누리집 첫 화면 상단 맨 오른쪽 계절자유학교에서 신청

(바로가기 http://www.freeschool.or.kr/?mid=camp )

(참가 신청이틀 뒤까지 입금 댓글로 입금 확인)

* 보호자 기록란에 법적보호자 주민등록번호도 주셔야 합니다.

여행자보험사에서 요구하는 사항이며, 그 용도로만 쓸 것을 약속드립니다.

 

만 남 : 일정 첫날 낮 11:30~12:00 자유학교 물꼬 대문

* 대문에서 지난 2주 (7월 27일~8월 8일) 동안의 건강기록지(체온)를 제출하셔야 합니다.


헤 어 짐 : 일정 마지막 날 1:00~1:30 자유학교 물꼬 대문


그래도 궁금한 게 있네! : mulggo2004@hanmail.net 혹은 물꼬 누리집에 글 주시기.

010.6280.9592 (들고나는 날만 쓰임!)

 

2020712일 해날

 

자유학교 물꼬

충북 영동군 상촌면 대해112

043-743-4833(0213) / 전송 043-743-0213

www.freeschool.or.kr / mulggo2004@hanmail.net

 

---------------------------------------------------------------------------------------------------------------------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1. 등록비에는 숙박비, 먹을거리 구입비, 재료 구입비, 글집 제작비, 여행자보험 가입비, 그리고 물꼬 후원이 들어 있으며, 또한 보육원 같은 시설아동·저소득층이나 실직가정 아이들이 함께 하는 데도 보탭니다.

 

2. 학교 주변에는 가게가 없어 아이가 따로 쓸 돈은 필요하지 않습니다(다만 기차를 타고 오고갈 때는 필요할 수도 있겠지요) 지내는 동안 간식은 물꼬에서 준비합니다.

 

3. 장난감(특히 로봇이나 총, 인형 따위)과 오락기, 사진기, 소형카세트, , 과자, 또 만원이 넘는 돈은 자유학교에 들어올 수 없습니다(손전화는 학교에 들어서는 순간부터 나갈 때까지 쓸 수가 없습니다). 혼자서가 아니라 다 같이놀 수 있도록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간혹, 숙제거리와 책을 가져오는 아이들이 있는데 여기 있는 동안은 아이들이 온전하게 계절자유학교와 자연을 누릴 수 있도록 그런 것들은 가방에서 빼 주십시오.

 

4. 옷이든 시계나 학용품이든, 너무 좋은 것이나 새로 산 것이 아니면 좋겠습니다. 물건에 신경 쓰느라 맘껏 즐기지 못하고 돌아가는 일이 없게 평소에 쓰던 편한 것들로 보내주십시오.

 

5. 옷과 물건에 아이 이름을 써 주십시오. 윗도리는 끝자락에, 아랫도리는 허리선에, 양말은 목선에 써주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6. 연락선 043.743.4833 / 010.7544.4833. 어른들이 모든 시간을 아이들과 같이 지내기 때문에 전화를 받지 못하는 때가 많습니다. 연락하실 일이 있으면 말씀을 남겨주시거나 홈페이지, 또는 이메일을 써주십시오. 혹시 문제나 사고가 생길 때는 멀리 계신 부모님이 할 수 있는 일이 없이 걱정만 많으실 수 있겠기에 아이와 의논하여 부모님께 연락드리겠습니다. 부모님이라면 이 상황에서 어떻게 할까를 깊이 고민하며 부모의 마음과 손발로 빠르게 대처하겠습니다.

 

7. 물꼬에서는 우리 몸을 살리는 바른 먹을거리를 먹고자 합니다. 밑반찬도 인스턴트식품 말고 집에서 직접 만드신 음식으로, 평소에 아이가 즐겨 먹는 것으로 준비해 주셨으면 합니다. 여러 종류로 조금씩 싸기 보다는 한 종류로 해 주시면 더 잘 나눠 먹을 수 있을 겁니다.

 

8. 감기나 그밖에 아픈 곳이 있어 약을 먹어야 하는 아이, 약을 먹지 않더라도 아픈 곳이 있거나 어른이 특별히 신경 써야 할 일이 있는 아이는 교사들도 충분히 준비할 수 있도록 출발하기 전에 미리 모둠 교사에게 알려주시면(말보다 기록) 좋겠습니다. 미리 메일을 보내주시는 것도 방법이겠지요.

 

9. 만나는 곳은 자유학교 물꼬 대문입니다. 맞이잔치(입학식)와 마친보람잔치(졸업식)는 학교 안에서 합니다.

 

10. 모자란 것이 많은 저희들이나 아이들을 믿고 맡겨 주셔서 고맙습니다. 아이들을 사랑하고 섬기는 일에 게으르지 않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후원] 논두렁에 콩 심는 사람들 관리자 2009-06-27 12020
공지 “자유학교 물꼬” ‘자유학기제 지원센터’ file 물꼬 2015-02-27 5917
공지 누리집에 글쓰기가 되지 않을 때 [1] 물꼬 2015-04-03 7511
공지 [물꼬 30주년] 명상정원 '아침뜨樂'의 측백나무 133그루에 이름 걸기(후원 받습니다) [39] 물꼬 2019-11-09 2325
공지 모바일에서 물꼬 사진 보는 법 관리자 2020-01-21 2238
공지 2020학년도 한해살이(2020. 3~2021. 2) file 물꼬 2020-03-13 727
797 [8.29~30] “우리는 산마을에 책 읽으러 간다”-멧골 책방 file 물꼬 2020-08-06 119
796 [8.22] 북토크, 동네서점 '코뿔소 책방'에서 하는 물꼬 2020-08-05 110
795 '아침뜨樂(락)'의 측백나무 분양 중간보고 물꼬 2020-08-04 109
» [8.9~14] 2020 여름 계절자유학교(초등) file 물꼬 2020-07-13 449
793 [8.1~2] 2020 여름 청소년 계자 file 물꼬 2020-07-13 247
792 2020 여름 계자 자원봉사 file [1] 물꼬 2020-07-13 1223
791 2020 여름 계자 밥바라지 자원봉사 file [1] 물꼬 2020-07-13 187
790 [빨간불] 여름계자(초등 / 청소년) 일정 변경! 물꼬 2020-07-03 241
789 물꼬 연어의 날 신청마감! 물꼬 2020-06-25 178
788 [6.27~28] 2020 물꼬 연어의 날; Homecoming Day file 물꼬 2020-06-08 362
787 [미리 안내] 2020학년도 여름 계절학교 일정 물꼬 2020-06-08 287
786 YTN 라디오 '3분 독서여행' 물꼬 2020-06-08 201
785 [펌] 산 속 교사, 히말라야 산군 가장 높은 곳을 오르다 image 물꼬 2020-06-08 180
784 [긴 글] 책 <모든 사람의 인생에는 저마다의 안나푸르나가 있다>(옥영경/도서출판 공명, 2010) file 물꼬 2020-06-01 440
783 연어의 날 밑돌모임은... 물꼬 2020-05-31 317
782 출간 일정: <모든 사람의 인생에는...>(옥영경/도서출판 공명, 2020) imagefile 물꼬 2020-05-10 922
781 <모든 사람의 인생에는 저마다의 안나푸르나가 있다> 물꼬 2020-05-07 248
780 5월에는 물꼬 2020-05-05 237
779 [미리 안내] 2020학년도 물꼬 연어의 날; Homecoming Day(6.27~28) 물꼬 2020-05-05 3649
778 나온 책(2019)과 나올 책(2020) 물꼬 2020-05-05 247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