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멧골 책방은 해마다 8월 주말마다 12일로 있습니다.

* 2. 물꼬에서는 일정이 진행되는 동안 대문은 외부인이 드나들 수 없도록 굳게 닫힙니다.

* 3. 물꼬에서는 바깥사람이 있을 경우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킵니다:

마스크 착용발열체크세정제로 손 소독주먹 쥐고 살짜쿵 인사물리적 거리두기 대화

 

 

<멧골 책방- “우리는 멧골에 책 읽으러 간다!”>



물꼬는 이 멧골에다 책을 팔고 차를 파는 책방을그게 새 책이든 헌책이든,

만들어보는 꿈도 가지고 있습니다.

책을 읽는 책방이야 학교 안에 진즉에 있었구요,

8월이면 계자(계절자유학교)가 있는 주말을 빼고

사람들이 들어와 책을 읽는 멧골책방을 주말마다 열고 있습니다.

놀고 쉬고 먹고 읽지요.

 

더러 책 읽는 모임들을 합니다,

책을 읽고 서로 이야기를 나누는.

그런데바로 그 책 읽을 시간이 쉽지 않지요.

손전화는 울리고하다 만 일이 보이고,

눈길을 붙잡는 것들이 한두 가지가 아닙니다.

그래서 여름 한 날 멧골에서 책만 읽자고 모여 보는 건 어떠냐며 만들어진 것이

재작년부터 시작한 멧골책방(산마을책방)입니다.

읽고 싶었던 책을 들고 오거나이곳 책방에서 고르거나

미리 책을 권해 달라는 부탁하거나...

너른 방에서 함께 뒹굴거리며숨어들듯 작은 방에서해먹에 누워서,

계곡으로 가서 나무 아래로 가서 곳곳에서 책을 읽었습니다.

전화기를 치워두고 말이지요.

그러다 생각나면 가마솥방으로 가 먹을거리판에 적힌

팥빙수며 아이스커피며 미숫가루며 떼오오랑주며 홍차며 토스트며들을 주문해서 먹고...

밤엔 마당에 장작불도 피웠군요.

 

올 여름은 두 차례 있습니다.

들어와 물꼬 한 바퀴 돌며 공간 안내를 받은 뒤로는

정해진 건 삼시 세 때만 있을 뿐 열린 시간들입니다.

해건지기(아침수행몸풀기대배 백배마음 모으기),

저녁수행(밤마실), 실타래(책 나눔그리고 우리들의 이야기)는 선택사항(의논사항).

몸을 좀 움직여볼까 싶으면

명상정원 달골 아침뜨樂 걸을 수도 있겠지요.

 

큰바다마을(대해리)에서 책 읽는 그대를 기다립니다...

 

  

○ ➀ 2021. 8.21()~22(➁ 2021. 8.28()~29()

       첫날 낮 12시 30분 이튿날 낮 12시 30분까지

 

○ 자유학교 물꼬의 학교와 달골 기숙사와 명상정원 아침뜨

       (잠자리는 1인실,2인실,3인실,4인실그리고 너른 다락방욕실은 공용으로 1층과 2층에)

       학교는 재래식(아이들용 수세식이 남녀 각 한 칸씩 있음), 기숙사는 수세식 화장실입니다.

 

○ 다른 이의 책 읽기를 방해하지 않을 수 있는 나이 이상 얼마쯤

 

○ 봇짐두툼한 옷편한 신발긴팔 옷

 

○ 등록: 8만원(논두렁과 초등 7만원 농협 319-01-248875 자유학교물꼬)

 

○ 신청각 일정이 있는 주의 물날 자정까지

          간단한 자기소개와 함께 e-mail (mulggo2004@hanmail.net) .

 

○ 들어오는 날흙날 영동역 길 건너에서 11:00 대해리행 버스

                  (서울발 영동행 08:17, 부산발 영동행 07:42)

                  버스를 놓칠 때영동역-물꼬택시 40,000

 

○ 나가는 날해날 12:20 대해리발 버스 (영동발 서울행 14:37, 영동발 부산행 13:51)

 

○ 그래도 궁금한 게 있네!: mulggo2004@hanmail.net




물꼬

2021.08.16 13:47:45
*.39.151.250

8월 15일 현재;


8월 21일 일정에는 7명이 신청,

하지만 출판기념회로 모이는 넷의 어른이 사정이 생겨 일정을 취소하고 다른 기회에 모이시기로 했고,

셋 청년들은 그대로.


8월 28일 일정은 아직 신청자가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후원] 논두렁에 콩 심는 사람들 관리자 2009-06-27 15426
공지 [물꼬 30주년] 명상정원 '아침뜨樂'의 측백나무 133그루에 이름 걸기(후원 받습니다) [46] 물꼬 2019-11-09 6054
공지 2021학년도 한해살이(2021.3 ~ 2022.2) 물꼬 2021-03-08 2077
846 [10.22~24] 10월 빈들모임 물꼬 2021-09-23 185
845 [10.15~17] 명상센터 10월 물꼬 머물기(물꼬stay) 물꼬 2021-09-23 168
844 [고침] 설악산 산오름 일정이 밀렸습니다; 9.30 ~ 10.7 물꼬 2021-09-23 285
843 9월 흐름 물꼬 2021-09-05 212
842 [9.1] 오디오북이 나왔습니다 - <모든 사람의 인생에는 저마다의 안나푸르나가 있다> 물꼬 2021-09-04 144
841 책 <다시 학교를 읽다>(옥영경/한울림, 2021) 물꼬 2021-08-25 189
840 [9.26~10.3] 설악산 산오름, 그리고 물꼬 2021-08-25 185
839 168계자 사진 올라왔습니다 관리자 2021-08-18 260
» {다시 알림} [8.21~22, 8.28~29] 멧골 책방 - “우리는 산마을에 책 읽으러 간다” [1] 물꼬 2021-08-16 283
837 [8.17] 168계자 사후 통화 물꼬 2021-08-15 226
836 168계자 통신 2. 긴 옷 챙기시기 물꼬 2021-08-07 296
835 [빨간불] 168계자 통신 1. 168계자 관계자는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습니다! 물꼬 2021-08-04 362
834 [8.12] 신간 <다시 학교를 읽다>(한울림, 2021) 물꼬 2021-07-31 322
833 [7.26~8.15] 물꼬 방문 제한 물꼬 2021-07-29 326
832 2021 여름 계자(168번째, 초등) 마감 물꼬 2021-07-28 316
831 2021 여름 청계 마감 물꼬 2021-07-25 297
830 [8.21~22, 8.28~29] 멧골 책방 - “우리는 산마을에 책 읽으러 간다” 물꼬 2021-07-13 440
829 [8.8~13] 2021 여름 계절자유학교(초등) 물꼬 2021-07-10 497
828 [7.31~8.1] 2021 여름 청소년 계자 물꼬 2021-07-10 348
827 2021 여름 계자 자원봉사 물꼬 2021-07-10 322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