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명 & 진주

우리 결혼합니다

 

: 20220423일 토요일 오후 1:00

: 광주 데일리웨딩컨벤션 라비아홀

 

규명과 진주가 결혼합니다.

평생의 동반자를 만나 함께 걸어갈

앞으로의 날들에 벅차오릅니다.

있는 그대로를 사랑하고 서로를 존중하며

우리, 그자체로 감사하겠습니다.

저희 둘 약속의 자리에 따뜻한 마음으로

축복해주시면 더없는 기쁨이 되겠습니다.

 

*코로나 19 바이러스로 인해

걱정이 많았지만 종식을 예측할 수 없어

결혼식을 일정대로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저희를 축하해주시는 마음은 모두 같으실 거라 생각합니다.

참석에 대한 부담감을 갖지 않으시길 바라며

축하해 주시는 마음 깊이 간직하며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https://thegoodday.kr/44912



물꼬

2022.03.22 00:00:56
*.33.52.58

축, 축하, 축하드립니다!


눈가가 젖어드는군요.

초등학교를 다니던 한 아이를 만나 

청소년기를 지나고 대학을 가고 유아교사가 되는 과정을 지켜보았습니다.

물꼬의 아이였고, 물꼬의 새끼일꾼이었으며, 품앗이일꾼이자 논두렁으로

긴 세월 물꼬에 큰 힘이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좋은 짝을 만나 더 풍요롭게 열어갈 두 분 삶을 뜨겁게 응원하며

그 날들에 같이 설레입니다.

사랑합니다.

거듭 축하드리구요.


빈들모임과 일정이 겹쳐

희중샘 휘령샘 하다샘이 사절로 참석하신답니다 :)

진주

2022.05.21 01:04:54
*.42.4.105

옥쌤 감사드립니다! 함께 기뻐해주시니 ㅠ ㅠ 기쁨이 더없이 커서 몸둘바를 모르겠어요!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 6월에 만나요❤️

물꼬

2022.03.22 00:23:11
*.33.52.58

참, 규명샘은 그 유명한 <뜨랑낄로 세계여행>의 바로 그 뜨랑낄로이십니다.

규명샘의 유튜브 영상을 보고 누가 그러더군요, '거의 뭐 KBS에서 몇 년 준비한 다큐 정도의 퀄리티'라고.


https://www.youtube.com/results?search_query=%EB%9C%A8%EB%9E%91%EB%82%84%EB%A1%9C

류옥하다

2022.03.23 21:30:39
*.33.52.58

진주샘 결혼 진심으로 축하해요!!
앞으로 결혼생활 풍요롭고 꽃길이길 바랄게요

진주

2022.05.21 01:03:33
*.42.4.105

고마워 하다야! 그
먼 곳까지 걸음 해주다니 고생많았어 ㅠㅠ 6월에 꼭 보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58988
5823 잘 도착했습니다:) update [2] 태희 2022-06-27 18
5822 섬김받고 되돌아 온 자리 update [2] 수범마마 2022-06-27 21
5821 다시 제자리로 update [2] 휘령 2022-06-27 31
5820 잘 도착했습니다! update [2] 윤희중 2022-06-27 28
5819 20220625 [2] 박소영 2022-06-26 29
5818 잘 도착했습니다! [2] 윤지 2022-06-26 30
5817 잘 도착했습니다. [2] 정재훈 2022-06-26 24
5816 잘 도착했습니다! [2] 진주 2022-06-26 26
5815 잘 도착했습니다! [2] 류옥하다 2022-06-26 35
5814 2월 어른학교 [1] 정재훈 2022-04-05 719
5813 2월 어른학교 [1] 지인 2022-03-26 710
5812 2월 어른학교 [1] 윤호 2022-03-26 696
5811 2월 어른의학교(2.25~2.27) 사진 올렸습니다 관리자 2022-03-25 761
5810 2월 어른학교를 마치고.. [1] 류옥하다 2022-03-23 644
5809 미루지 않겠다: 탄소감축-저탄소생활 실천운동 물꼬 2022-03-23 579
» [4.23] 혼례 소식: 진주샘과 규명샘 [5] 물꼬 2022-03-21 735
5807 [펌] 코로나19 바이러스 생존기간과 셀프 집 소독 물꼬 2022-03-05 1003
5806 누구나 확진자가 될 수 있는 상황이 되어버렸다 20220304 물꼬 2022-03-05 22120
5805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여기에서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 [1] 물꼬 2022-03-05 765
5804 작은도윤이 늦은 마무리 인사 남겨요 [2] 기쁨이 2022-02-02 1047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