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혐 남혐을 우려합니다

조회 수 436 추천 수 0 2018.07.11 18:45:27


최근 연이어진 혜화동 페미니즘 시위가 도를 넘었다.


http://www.hankookilbo.com/v/985882b5b0ec4eeda04812ab4fb0e6ec

김어준 “일부 여성운동 커뮤니티, 극우성 ‘일베’ 능가해”

(... 여성운동이 여성이기만 하면 모든 방식을 포용할 지 결정할 때가 왔다...

... 싱귤래리티, 즉 특이점이다. 기존의 논리나 문법으로는 설명되지 않는 질적 변화의 임계를 지나고 있기 때문에 이제 그런 방식을 정상적인 여성운동과 분리해야 하는지 생각해봐야 한다...)


그런데도 그에 대해 영향력 있는 사회지식층의 외면은 비겁했다.

특히 여성계 원로들 혹은 선배들.

이렇게 되면 인간존중과 성평등에 초점을 맞춘 건강한 페미니즘이 발붙일 곳이 없어진다.

또한 미투의 본질도 그런 걸 원치 않는 편에서 얼마든지 호도(糊塗)할 수 있을 것.


드디어 한 역사학자의 글이 나왔다.


http://news.donga.com/3/all/20180711/90998681/2

전우용 “워마드 ‘성체 훼손’, 일종의 패륜…상식 밖 ‘혐오 표현’ 정당화 안 돼”

(역사학자 전우용 씨는 11일 온라인 커뮤니티 ‘워마드(WOMAD)’의 ‘성체(聖體) 훼손’ 논란과 관련, “약자의 강자에 대한 ‘혐오감’은 정당할 수는 있지만 인류의 상식과 보편윤리에서 벗어나는 ‘혐오 표현’은 어떤 궤변으로도 정당화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건강한 논의들이 이어지기를 바란다. '이야기하는 법'을 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42256
5651 책 소개: 정반대의 마케팅, 거기에 있는 무엇 물꼬 2018-08-29 416
5650 책 <행복한 어른이 되는 돈 사용 설명서> 물꼬 2018-08-29 465
5649 여긴어디지.. image [2] 갈색병 2018-08-27 629
5648 책 ‘부모되는 철학 시리즈’(도서출판 씽크스마트) 물꼬 2018-08-23 378
5647 어려운 문제 [3] 갈색병 2018-08-22 697
5646 2022학년도 대입개편 권고안 [1] 물꼬 2018-08-13 342
5645 바르셀로나에 다녀왔습니다~ [1] 휘향 2018-08-08 389
5644 다들 잘 지내시지요, 바르셀로나 다녀왔습니다~^^ [1] 휘령 2018-08-05 391
5643 소울이네 안부 전합니다^^ [5] 소울맘 2018-08-04 390
5642 정의당 노회찬 의원을 애도합니다 [2] 물꼬 2018-07-26 655
5641 [펌] "교육수준 낮고 가난할수록 폭염에 따른 사망 위험 높다" 물꼬 2018-07-21 458
5640 시, '어떤 부름' 옥영경 2018-07-18 387
5639 녹초가 된 몸으로 퇴근을 해도 직장인들은 꼭 뭔가를 한다.jpg image [1] 갈색병 2018-07-12 591
» 여혐 남혐을 우려합니다 물꼬 2018-07-11 436
5637 옥샘! 이주욱입니다. [1] 대나무 2018-06-25 427
5636 현대인에게 공포 image [1] 갈색병 2018-06-22 594
5635 우리의 상식과 다르지만 검색어가 말해주는 것 [1] 옥영경 2018-06-14 687
5634 학교를 고발한다! - PRINCE EA 물꼬 2018-06-13 708
5633 방청소가 오래 걸리는 이유.jpg image [1] 갈색병 2018-06-11 589
5632 그림말(이모티콘;emoticon)에 대한 동서양의 차이? 옥영경 2018-06-06 333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