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도착했습니다!

조회 수 356 추천 수 0 2019.08.10 12:10:38

어젯밤에 잘 도착했습니다! 도착해서 바로 잠들어버려서 이제야 글을 쓰네요.


어제 갈무리때는 이야기하지 못했지만, 산에서 내려올때부터는 아쉽다는 생각밖에 안들더라고요. 

물꼬에서 지낸 하루하루 모두가 너무 소중하고 행복한 시간이었고, 옥샘의 모습에 정말 감동받았어요.

샘들께도 아이들에게서도 배운게 정말 많았습니다! 계속 생각날거에요.


다음에도 기회가 된다면 참여할 것이고, 그 때도 행복한 시간이었으면 좋겠어요!

정말 감사했습니다!




수범마마

2019.08.10 14:52:41
*.4.25.209

최혜윤 선생님, 고맙습니다!

윤희중

2019.08.10 14:54:55
*.250.240.38

빨래를 함께 널고 걷고 개고 아이들속에서 움직이면서도 뒷일을 함께 살펴주어 고맙습니다.

물꼬는 항상 그 자리에 있으니 아쉬워 말고!! 또 만나면 좋겠습니다 ^^

애쓰셨습니다.

휘령

2019.08.10 15:55:28
*.151.112.223

혜윤샘
늘 할일을 찾아 눈을 반짝이던 그 모습 참 감동이었어요. 또 만나면 함께 신나는 이야기 많이 해요~~! 어느 날 또 만납시다!ㅎㅎ

물꼬

2019.08.10 18:49:59
*.33.178.70

첫날 어리버리까지는 아니고 어리둥절해하던 혜윤샘의 시선을 기억합니다.

그리고 어느새 물꼬 식구로 자연스러워진 샘이 영동역에 있었군요.

좋은 청년과 함께해서 기뻤습니다.

달골 명상정원 아침뜨락에서 함께 내려오던 걸음을 생각합니다.

맑은 당신입니다.

그래서 맑은 것을 볼 줄 아는 그대입니다.

순간은 고생이었으나 그것을 힘으로 가져갈 줄 아는 건 자신일 것입니다.

꼭 그리하신 샘이시더군요.

또 만나기로 합시다.

고맙습니다, 애쓰셨습니다, 사랑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43614
공지 165 계자 사진 보는 법 관리자 2020-01-16 85
5710 잘돌아왔습니다. 감사합니다 [3] 기쁨이 2020-01-20 90
5709 모두들 사랑합니다 [3] 한미 2020-01-18 97
5708 감사합니다^^ [2] 실버마우스 2020-01-18 97
5707 기절 후 부활 [3] 현택 2020-01-18 101
5706 잘도착했습니다 [3] 안현진 2020-01-18 78
5705 옥쌤 고맙습니다 [3] 권해찬 2020-01-18 90
5704 좋은 한밤입니다. [3] 태희 2020-01-18 81
5703 건강하네요 [3] 이건호 2020-01-17 65
5702 165계절자유학교 겨울 안에 든 봄날을 마치고! [3] 휘령 2020-01-17 88
5701 애쓰셨습니다. 사랑합니다. [2] 류옥하다 2020-01-17 64
5700 행복했습니다. [2] 윤희중 2020-01-17 74
5699 [사진] 165 계자 넷째 날 [1] 류옥하다 2020-01-16 64
5698 계자 사흘 전, 물꼬에 들어와 소식 남깁니다! [1] 태희 2020-01-10 97
5697 물꼬 도착 2일차, 소식 전합니다 :) [1] 권해찬 2020-01-10 79
5696 물꼬에 이틀먼저 입성했습니다 [1] 이건호 2020-01-10 83
5695 [11월 2일] 혼례소식: 김아람 그리고 마영호 [1] 물꼬 2019-11-01 1103
5694 164번째 계절 자유학교 사진 류옥하다 2019-08-25 2291
5693 저도 많이 감사합니다.^^ [2] 하준맘 2019-08-12 417
5692 많이 고맙습니다. [3] 윤혜정 2019-08-10 455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