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계자글이...^^

조회 수 707 추천 수 0 2021.02.09 14:03:19

계자 가기 직전까지... 정말 매일매일이 싸움이었어요.


코로나로 아이와 붙어 있던 시간이 길어지고


아이도 힘들어 저와 불 뿜는 것으로 살려 했던 것인지


그러나 저도 꼬맹이 육아와 더불어 받아줄 수 없는 하루하루가 모여


드디어 미치겠다!!를 외칠 즈음...


계자를 가게 되었더랍니다.



그런데 일주일 물꼬를 겪고 온 아이가


온몸에 힘 주던 그.. 독기라 해야 하나 날카로움이라 순화해야 되나..


암튼 그게 없어져 온 거예요....



물꼬의 마법이다... 참 신기하다...



감통 샘이.. 아이가 자연 속에서 예측되지 않은 놀이를 충분히 많이 해야 하고 놀이터라도, 하다 못해 산책이라도 자주 나가라 했는데


요즘 코로나로 공동육아 방과후조차 나가질 못했거든요.. 


그런데 다녀온 후 놀랄 만큼 아이 행동이 빨라지고 정서가 안정됐어요....



그 비결을 알고자 글을 계속 기다렸습니다.


찬찬히... 읽어 봅니다. 


다 읽고.. 따로 연락드릴지도 모르겠어요.



감사합니다, 옥샘. 저도 성장하게 해 주시고.. 제 아이도요... (지금 둘째 27개월인데.... 옥샘 계속계속 가능하셔야 할 터인데................)


물꼬

2021.02.10 00:11:36
*.33.52.58

이래서 또 물립니다요, 하하.

27개월 아이가 자라 올 수 있을 때까지는 또 물꼬 일을 해야 하는 :)

그런 일들이 까닭이 되어 지금까지 왔을 겝니다.


물꼬의 샘들이 훌륭합니다.

갈수록 그러합니다.

인화샘도 그 품앗이샘 가운데 하나였더랬지요.

벌써 오래 전 일이군요...

그리고 댁의 아이가 계자를 왔단 말이지요!

벅찬 일입니다. 고마울 일이지요.


2월 15일을 167계자 사후 통화의 날로 잡아야겠습니다.
통화하지요~


우리 부디 강건키로.


여담: 

167계자가 끝나고 '더하기계자'까지 마치고 해날 아이들을 보내고,

그 다음 날인 달날 군청 안전과(코로나19 방역 담당)에서 연락이 들어옵니다.

대전의 한 기독대안학교에서 무더기로 나온 코로나19 확진자 때문에.

이튿날 현장실사도 다녀갔지요. 다시 다음날 면에서도 연락이 빗발쳤습니다.

얼마나 다행한지. 하마터면 계자 도중 멈출 수도 있었을.

기적 같은 삶입니다.

그렇다고 늘 요행을 바라지는 않겠습니다.

167계자의 우리 모두 그 기적의 한가운데 있었던 겁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58991
5763 연어의 날 잘 도착했습니다! [1] 윤지 2021-06-27 522
5762 Tira-mi-su! [3] 진주 2021-05-31 673
5761 평안했던 5월 빈들! [1] 윤희중 2021-05-30 632
5760 안녕하세요, 가입했습니다. [1] 김서연00 2021-05-17 685
5759 4월 빈들모임 강! 추! [1] 진주 2021-04-25 760
5758 단식수행-감사한 봄날이었습니다. [3] 연규 2021-04-23 734
5757 봄 날씨가 너무 좋네요 [1] 필교 2021-04-18 707
5756 4월 빈들모임 기대되요! [1] 진주 2021-04-02 704
5755 잘 도착했습니다:) [1] 유진 2021-03-02 755
5754 잘 도착했습니다. [1] 진주 2021-02-28 759
5753 잘 지내고 계시죠? [3] 까만콩 2021-02-22 813
5752 [펌] 재활용 안 되는데 그냥 버려? 그래도 씻어서 분리배출하는 이유 물꼬 2021-02-21 8875
5751 [펌] 쓰레기를 사지 않을 권리 물꼬 2021-02-19 721
5750 자주 오네요 ㅎㅎ 귀여운 댕댕이들 보고가요 image [1] 제주감귤 2021-02-18 743
5749 코로나 백신.... image [1] 제주감귤 2021-02-17 682
5748 측백나무 잔여 16그루 후원합니다... [3] 익명 2021-02-10 764
» 드디어 계자글이...^^ [1] 토리 2021-02-09 707
5746 167계자 사진 올렸습니다. [1] 류옥하다 2021-02-08 701
5745 왔다갑니다 ㅎㅎ image [1] 제주감귤 2021-02-05 703
5744 감사드려요~! [1] 수범마마 2021-01-25 723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