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38 추천 수 0 2017.01.13 22:31:23

옥샘 새끼일꾼 친구들과 서울에서 맛있는 저녁 먹고 9시 30분 쯤 집에 무사히 '안착' 했습니다 !


이번 계자는 익숙한 환경과 익숙한 아이들, 그리고 익숙한 선생님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더욱 즐거웠어요.

감기로 몸 상태는 별로 좋지 않았지만 아이들을 볼 때마다 에너지가 솟아 '내가 정말 이 일을 좋아하는구나'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함께 했던 서윤 인서 현준 인영 채성 태수 정은 여원 도은 결 건호 성빈이의 이름 하나하나를 되새길 때마다 아이들의 목소리가 아직까지 생생하게 들려오는 것 같아요.

제 나름대로 아이들에게 정성을 다했던 것 같아 뿌듯하네요 !

또 삼촌 기표샘 휘령샘 휘향샘 정환샘 희중샘 경민샘 예경샘 민혜샘 예지샘 소연샘 현진샘 수연샘 성재샘 태희샘 재용샘 다은샘 윤호샘까지

너무너무너무 좋은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더욱 행복한 계자였습니다 !


모두 각자의 공간에서 뜨겁게 지내다 6월 물꼬인의 날 때 다시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모두들 애쓰셨습니다 사랑합니다 ♥



+)  물꼬에 두고 온 제 빨간 목도리.. 다음 겨울부터는 아이들이 소중히 사용했으면 좋겠네요 ㅎㅎ


다은

2017.01.13 22:52:52
*.33.105.222

고생많았어요 현택쌤><

현택

2017.01.14 19:37:26
*.57.225.137

다은쌤도 고생><

휘령

2017.01.13 23:28:35
*.111.16.7

ㅋㅋㅋㅋㅋㅋ샘이 어디에 있던 알수 있었던ㅋㅋ그 유쾌함이 떠오르네요 그리고 인간미 없던 글씨체도...ㅋㅋㅋㅋ 수고 많았어요! 담에 또 봐요!

현택

2017.01.14 19:37:52
*.57.225.137

ㅋㅋㅋㅋㅋㅋㅋ제가 많이 시끄러웠쬬 죄송함다 다음에 꼭꼭 다시 만나요 진짜 좋았어요 히히

김민혜

2017.01.14 13:35:06
*.33.160.170

ㅋㅋㅋㅋㅋ 현택샘 수고 많았어요!

현택

2017.01.14 19:38:08
*.57.225.137

미네샘도용 내일봐유 흑

김예지

2017.01.14 13:43:52
*.247.76.207

현택샘 수고했습니당~ 내일부터 또 다시 현택샘의 춤을 보겠네요..ㅎㅎ

현택

2017.01.14 19:38:30
*.57.225.137

코크쌤 우리 내일부터는 울지 말아요 안녕 우주소녀 춤 외워갈게요

옥영경

2017.01.14 18:02:34
*.90.23.224


모두 가고서야 매서운 추위,

오늘도 기적을 보여준 물꼬의 날씨에 감사!

 

여긴 163 계자가 이제야 막 끝난.

윤호와 건호, 성빈이, 태수가 하룻밤을 더 묵었고,

마지막으로 남아 있던 태수마저 방금 떠남.

남아 있던 애들도 현택샘을 젤 아쉬워함.

하하하, 재밌었어, 재밌었어...

역시 현택샘이 있어야 해요.


빨간 목도리는 잘 두었다 담에 쓰시면 되지.

6월에도 둘러요, 그 목도리~


현택

2017.01.14 19:39:39
*.57.225.137

아쉬워했다니..감동적이네요 히히 6월까지 옥쌤도 건강히 잘 지내시길 !

문정환

2017.01.16 00:30:05
*.44.177.165

고생많았습니다
좋지 않은 컨디션에도 엄청난 열정으로 아이들을 대하는 모습이 참 인상깊었습니다. 멋있었어요
부산 일정도 홧팅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46952
공지 165 계자 사진 보는 법 관리자 2020-01-16 10010
5609 옥쌤! [1] 김민혜 2017-11-12 845
5608 옥샘 오랜만입니다!! [1] 장화목 2017-11-08 774
5607 다녀오고도 벌써 두달만이예요ㅎㅎ imagefile [1] 휘령 2017-10-31 791
5606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1] 윤지 2017-10-31 823
5605 대해리의 가을 [1] 연규 2017-10-31 813
5604 오랜만입니다. [1] 기표 2017-10-31 767
5603 옥영경샘께 드리는 提言 [1] 교사 2017-10-25 880
5602 스무 살 의대생이 제안하는 의료정책 함께걷는강철 2017-08-23 5390
5601 [2017-07-30] 대전 mbc / 자유학교 물꼬 옥영경 교장 물꼬 2017-08-23 4392
5600 [피스캠프] 2017년 태국/유럽 여름방학 프로그램 종합안내 image 피스 2017-07-10 3605
5599 잘 도착했습니다! [2] 김민혜 2017-06-27 1093
5598 잘 도착했습니다~ [2] 휘향 2017-06-26 837
5597 잘 도착했습니다! [3] 진주 2017-06-26 998
5596 벌써 월요일! file [4] 서현 2017-06-26 902
5595 잘 도착했습니다!! [5] 장화목 2017-06-26 829
5594 잘도착했습니다~~ [5] 수연 2017-06-26 813
5593 잘 도착했어요 ~ [5] 현택 2017-06-26 832
5592 잘 도착했습니다ㅎㅎ [6] 휘령 2017-06-25 826
5591 6월 15일 나무날의 물꼬 - 촬영/김화자 교장선생님 imagefile 물꼬 2017-06-16 982
5590 [피스캠프] 2017년 여름 태국/유럽 시즌 프로그램 종합안내 image 피스 2017-06-08 2265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