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꼬 찬스

조회 수 1008 추천 수 0 2016.07.02 23:26:56

'친정엄마 찬스'  쓰듯 꺼내든 '물꼬 찬스'. 

남들 다 하는 육아인데,

영혼은 시도때도 없이 들락날락  

요령도 없고 

(제법 자주) 개념도 없(어지)는 

서툰 저와 

줄줄이 동행한 일행 모두를 

거두어 먹여주시고 

좋은 기운 나누어주셔서 

감사해요.


학교 구석구석

손길이 닿지 않은 곳이 없고

공간과 공간, 안과 밖의 사물들

어느 하나 반짝이지 않는 것이 없어

그 곳에 머무르는 것만으로도 

"충만"했어요. 


집에 돌아와서는

거리조절을

잘 못한 것 같아  

'반성', '반성', '후회' 모드이지만

그나마의 통찰력은 유지하고 있음을

위안으로 삼으며 저를 다독여봐요. 

세월 가면 저도 "시근(머리)"이 들겠지요. ^ ^;


옥샘, 

저희 거두시느라 욕 보셨어요. 

감사합니다.


옥영경

2016.07.04 13:37:03
*.33.178.48

홀로 왔던 이가 식구가 둘이 되고 셋이 되고 이제 넷이라...

내가 보탠 게 있는 것도 아닌데 뿌듯하고 ...

그리 다녀가니 참말 좋습디다.

너무 멀지 않은 날 또 보기로.

아이들 자라는 시간을 같이 담을 수 있길.

내년에는 책 작업도 같이 합시다려.

산들바람

2016.07.05 16:31:56
*.178.7.8

네, 옥샘.
물꼬에서 얻어온 생각꺼리 붙잡고
몇날며칠을 보내고 있어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물꼬를 다녀간 박상규님의 10일간의 기록 [5] 박상규 2003-12-23 46953
공지 165 계자 사진 보는 법 관리자 2020-01-16 10011
5569 소연 in 전주 (잘 도착했습니다~) [6] 오소연 2017-01-13 819
5568 휘령 휘향 도착완료 [12] 휘령 2017-01-13 799
5567 163계자 아이들과의 짧은 만남 [6] 희중 2017-01-08 816
5566 잘 도착했습니다 [1] 서울시장 오세훈 2016-12-27 933
5565 잘 도착했습니다! [1] 다은 2016-12-26 791
5564 잘 도착했습니다! [1] 수연 2016-12-26 714
5563 잘 도착했습니다! [1] 태희 2016-12-26 847
5562 잘도착했습니다 [2] 김자누  2016-12-26 675
5561 잘 도착했습니다!! [1] 양 현지 2016-12-25 729
5560 잘 도착했습니다 [1] 민성재 2016-12-25 714
5559 잘 도착했습니다~ [2] 옥지혜 2016-12-25 731
5558 잘 도착했습니다! [1] 김현진 2016-12-25 664
5557 잘 도착했어요ㅎㅎ [1] 휘령 2016-10-23 818
5556 무열샘의 혼례 소식[10.23] 물꼬 2016-10-16 1044
5555 162 계자를 함께하신 모든 샘들과 친구들에게 [5] 산들바람 2016-08-18 1164
5554 잘 도착했습니다. [3] 오소연 2016-08-17 998
5553 늦어서 죄송해요! 저도 잘 도착했습니다. [4] 문정환 2016-08-17 982
5552 잘 도착했습니다 [2] 도영 2016-08-16 921
5551 잘 도착했습니다 [4] 여원엄마 2016-08-15 830
5550 잘 도착했습니다! [3] 옥지혜 2016-08-14 767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