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5-26일, 공연 후원할 곳들과 만남

조회 수 1774 추천 수 0 2004.03.24 18:21:00


좀 늦긴 하였지요.
3월 15일 달날부터 공연 후원할 곳들을 찾아
사람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물꼬 소개를 하느라 제 편에서 말이 많더니
나중엔 그분들 사는 얘기를 듣는 시간으로 더 많이 옮아갑니다.
도움을 받지 못하는 때조차도
영동지역에서 물꼬를 잘 알리고 사람들을 만나는 좋은 시간일 것입니다.
도움이란 게 참 그래요,
내가 가진 것의 크기하고는 별 상관이 없는 듯 하더이다.
선뜻 앉은 자리에서 봉투를 챙겨주시는 분도 있고
넉넉해뵈지 않는데도 큰 것을 주겠다 약속하시는 분도 있고
자기 것을 주고도 어떻게든 도움을 더 주고자 다른 분을 소개해주기도 하고
아예 말을 꺼낼 때부터 전혀 들을려고 하지 않는 분도 있데요,
마치 불쑥 찾아든 잡상인 대하듯.
타인을 대하는 방식, 삶의 자세,
사람들을 만나면서 참 많이 생각하고, 배우고 있습니다.
기꺼이 마음을 내주시는 분들 아니어도
시간을 내주신 분들께 고마움 전합니다.
23일까지
상촌농협조합장님, 상촌우체국장님, 상촌주유소 사장님, 상촌면 군의원님,
보림장 사장님, 새영동약국 대표님, 영동중앙로터리 회장님, 영동대 기획처장님,
영동고속관광 실장님, 케티앤지(옛 담배인삼공사) 영동지점장님,
이암사 주지스님, (주)경성전기 대표이사님, 기아자동차카클리닉 사장님,
예총회장이신 이수초등 교장샘,
아, 젤 먼저 서울 대치동에서 입금을 시켜주셨던 한티도예 회원님들,
학교 문여는 날 하는 공연에 힘을 보태주시겠다 흔쾌히 나선 분들이시지요.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sort
5336 경복궁 대목수 조준형샘과 그 식구들 옥영경 2003-12-26 1900
5335 입학원서 받는 풍경 - 하나 옥영경 2003-12-08 1898
5334 물꼬 식구들 숯가마 가던 날 옥영경 2003-12-08 1886
5333 새금강비료공사, 5월 11일 불날 옥영경 2004-05-12 1880
5332 주간동아와 KBS 현장르포 제 3지대 옥영경 2004-04-13 1873
5331 장상욱님, 3월 12일 옥영경 2004-03-14 1866
5330 새 노트북컴퓨터가 생기다 옥영경 2003-12-10 1851
5329 물꼬에 사는 아이들 옥영경 2003-12-08 1849
5328 장미상가 정수기 옥영경 2004-01-06 1845
5327 서울과 대구 출장기(3월 5-8일) 옥영경 2004-03-10 1826
5326 김기선샘과 이의선샘 옥영경 2003-12-10 1818
5325 아이들이 들어왔습니다-38 계자 옥영경 2004-01-06 1808
5324 계자 열 이틀째 1월 16일 쇠날 옥영경 2004-01-17 1798
5323 2009. 5. 9.흙날. 맑음 / 봄학기 산오름 옥영경 2009-05-16 1781
5322 4월 21일 문 열던 날 풍경 - 넷 옥영경 2004-04-28 1780
» 3월 15-26일, 공연 후원할 곳들과 만남 옥영경 2004-03-24 1774
5320 KBS 현장르포 제3지대랑 옥영경 2004-03-24 1775
5319 2007.11.16.쇠날. 맑음 / 백두대간 제 9구간 옥영경 2007-11-21 1773
5318 2011. 6. 1.물날. 비 / MBC 살맛나는세상 옥영경 2011-06-14 1770
5317 6월 17일, 쌀과 보리 옥영경 2004-06-20 1770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