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주차

주차는 마을 삼거리에 해주시기 바랍니다.

운동장에는 텐트를 치는 이도 있고 아이들이 뛰어놀기도 할 것이라

학교 마당에는 진행차량만 주차토록 하겠습니다.

(삼거리에서 물꼬까지 70m)


2. 화장실

달골 기숙사 공간은 수세식이지만 학교 공간은 여전히 재래식입니다.

학교에는 ‘아이들 뒷간’과 ‘어른 해우소’ 두 곳의 화장실이 있는데,

문제가 좀 생겼습니다.

아이들 뒷간은 ‘흙집 씻는 곳’을 거쳐서 가는데,

교육청에서 하기로 한 흙집 보수공사가 날이 좀 지체되고 있습니다.

행사 전에 마무리를 하기로 했으나 일정이 여의치 않았던 모양입니다.

하여 아이들도 어른들과 같이 어른 해우소를 써야 한답니다.

(미취학 아동을 위한 임시 해우소 공간을 마련하려 고민하고 있습니다.)


3. 잠자리

미취학 아동이 있는 가정에게는 달골 기숙사(햇발동과 창고동)를 개방하며,

나머지 사람들은 학교 본관 여자방(수행방)과 남자방(모둠방)에서 잡니다.

이불과 매트는 준비되어 있습니다.

또 하나, 운동장에 텐트를 치실 수 있는데,

미리 연락을 주신 분들께만 가능합니다.

(산골 작은 학교, 그만큼 작은 운동장이니 조율이 좀 필요하겠지요.)


4. 옷가지

산골 밤은 한여름도 춥게 느껴지기까지 합니다.

두툼한 겉옷 혹은 무릎담요를 꼭 준비해주시기 바랍니다.


5. 일 나눔

익히 아시는 분들이야 이미 알 것이지만

물꼬에서 우리는 객체이면서 동시에 주체이지요.

손님이면서 동시에 주인,

준비된 일정에 우리가 참가하는 게 아니라

행사 참여자이면서 동시에 초대자가 되어왔습니다.

연어의 날이라고 다르지 않은 거지요.

같이 밥상을 차리고 같이 놀 수 있기를 바랍니다.



설렙니다.

버선발로 달려 나가겠습니다.

어여 어여들 오시어요.


2017년 6월 19일 달날

자유학교 물꼬 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후원] 논두렁에 콩 심는 사람들 관리자 2009-06-27 7968
공지 누리집에 글쓰기가 되지 않을 때 [1] 물꼬 2015-04-03 3767
공지 2016학년도 한해살이(2016.3~2017.2) file 물꼬 2016-02-20 3362
공지 2017학년도에 대한 얼마쯤의 계획 물꼬 2017-02-05 1743
공지 [명상센터] “자기 돌봄” - 물꼬머물기(물꼬스테이) 물꼬 2017-03-28 1678
» 연어의 날 움직임에 대한 몇 가지 안내 물꼬 2017-06-19 410
668 연어의 날 신청 마감합니다! 물꼬 2017-06-19 375
667 [6.24~25] 물꼬 연어의 날; Homecoming day file 물꼬 2017-05-27 825
666 [5월 23~28일] 수행과 암벽 등반 물꼬 2017-05-24 433
665 흙집 보수공사 건 물꼬 2017-05-18 423
664 [5.14~23] 자두밭 사과밭 알솎기 물꼬 2017-05-18 355
663 [5.22~23] ‘물꼬 연어의 날’ 준비위 반짝모임 물꼬 2017-05-17 375
662 [5.6~14] ‘아침뜨樂’ 미궁 잔디 심기 2차 물꼬 2017-05-17 300
661 [아침뜨樂] '아가미못'이 '밥못'으로 물꼬 2017-05-04 369
660 누리집 방문객이 많았던 까닭에 물꼬 2017-05-02 368
659 [4.29~7.23] 주말 산오름 물꼬 2017-04-30 359
658 [4.28] ‘아침뜨樂’ 미궁 잔디 심기 물꼬 2017-04-28 370
657 [4.24~25] ‘아침뜨樂’의 아가미못과 미궁과 아고라; 굴삭기 작업 물꼬 2017-04-26 294
656 [4.18~19] ‘아침뜨樂’의 연못 방수 공사 물꼬 2017-04-19 362
655 (예비 안내) [6.24~25] 물꼬 연어의 날; Homecoming day 물꼬 2017-04-14 410
654 [5.1~7] ‘범버꾸살이’ (5월 가정학습주간) 물꼬 2017-04-06 420
653 “제도학교의 물꼬 나들이” 물꼬 2017-03-31 420
652 “예술명상” - 제도학교 지원수업 물꼬 2017-03-31 368
651 [3.13] 2017학년도 여는 날 ‘첫걸음 예(禮)’ 물꼬 2017-02-22 500
XE Login

OpenID Login